화양지구, 남해안신문
전체기사 | 포토갤러리 | 취재요청합니다 | 기사쓰기 | 기사제보
편집 : 2017.8.16 수 09:24
 펌)화장동에도 아파트건립에 대한 아파트노조와 시청간의 치열해지는 공방전.
 작성자 : 왜? 여수만??  2017-07-19 14:10:58   조회: 304   
화장동 지역주택조합 여수시 '월권' 규탄 시위 긴장 고조
기사입력 2017-07-11 17:13

수시장, 지역주택조합 100% '사기', 고소 검토

[전남CBS 고영호 기자]

(사진생략)여수 화장동 지역주택조합이 지난달 조일수 여수시 건설교통국장(가운데)과 면담하고 있다. (사진=화장동 지역주택조합 제공)여수 화장동 지역주택조합이 여수시를 규탄하는 시위를 예고하면서 긴장이 고조되고 있다.

지역주택조합은 12일 오전 10시 여수시 앞에서 '여수시 공무원 월권행위 중단 촉구 결의대회'를 여는 등 반발 수위를 높인다.

지난달 조일수 여수시 건설교통국장을 면담한 지역주택조합 측은 주철현 시장 면담도 요청했지만 이뤄지지 않는 등 부득이 다시 집단행동에 나서게 됐다.

여수시는 "지역주택조합이 여수시 허가민원과 담당 공무원을 지난달 여수경찰서에 고소하는 등 갈등이 터진 상황에서 시장 면담은 적절하지 않는 것 같다"고 전했다.

고소된 공무원은 지난주 여수시 정기 인사에서 다른 부서로 옮겼으며 여수시는 "이번 전보 인사가 고소 등 민원 발생과 무관하게 이뤄졌다"고 밝혔다.

여수시는 이례적으로 화장동의 특정 아파트 지역주택조합을 겨냥해 지난 3월 두 번이나 보도자료를 배포하면서 '조합원 가입에 주의해 달라'는 입장을 발표해, 조합으로부터 업무방해 및 직권남용 혐의로 담당 공무원이 고소됐다.

지역주택조합은 여수시의 이같이 불필요하고 월권적인 행태로 인해 조합원 급감과 시공 예정사의 참여 포기 등 극심한 피해를 입고 있다고 주장했다.

반면 여수시는 지역주택조합이 사기를 치고 있다고 반박했다.

주철현 여수시장은 지난달 28일 취임 3주년 기자회견에서 질문이 나오자 "아파트를 지을 수 없는 땅에 아파트를 지을 것처럼 조합원을 모집한 것은 100% 딱 떨어지는 사기"라고 단정지었다.

주 시장은 "시 공무원이 문제가 있다고 생각해 시행사나 시공사에 얘기를 했을 뿐인 데, 담당 공무원이 고소돼 적반하장도 유분수이기 때문에 여수시가 지역주택조합을 사기로 고소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주 시장은 "'사기'라는 진실을 알고 수 많은 분들이 해약하고 조합원 탈퇴도 했다"며 "공무원으로서 당연히 해야 될 일을 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나 현재로서는 지역주택조합과 여수시가 서로 상대를 적반하장이라고 몰아부치면서 대립이 장기화할 전망이다.



→문수동 아파트와 웅천동 H아파트에 이어 이제는 화장동까지...... 왜? 여수만 피곤하게 만드냐고 그래? 제발 지역역량 그만 좀 낭비하자. 그리고 내년 지방선거때 시당국의 무능도 두고보자.
2017-07-19 14:10:58


작성자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1889
  구)여수시 인구 13만명선 붕괴 유력. 소라면 읍승격 앞당길수??   여천시대   2017-08-16   12
1888
  펌)우리 여수도 30분내 고속도로 진입이 절대 불가능한지역이다.   여수만??   2017-08-02   192
1887
  펌)화장동에도 아파트건립에 대한 아파트노조와 시청간의 치열해지는 공방전.   왜? 여수만??   2017-07-19   304
1886
  광양LF와 순천모다를 보며 왜? 여수만 안된다고 그래?? 정말 짜증반도~! 촌동네 여수~!   촌동네반도   2017-07-18   319
1885
  펌.추천)호남화력대체 반드시 관철과 최첨단장비로 미세먼지.매연 완전제거 병행을~!   큰일이다   2017-05-15   901
1884
  한국의 현 시국상황과 천지개벽   대한인   2017-02-04   2196
1883
  펌)여수시의 삼복삼파(三復三破) = 역사를 제대로 알자.   관재수   2016-12-15   2535
1882
  펌)지방자치TV 여수방송국만 아니라 지역본부까지 유치하여 남해안중심도시로~!   여수승리   2016-12-12   2453
1881
  다리명칭 최종 팔영대교 확정으로 여수는 완전 핫바지.호구가 되었네.   다리청문회   2016-12-11   2446
1880
  특보)재활전문?병원 여수유치 확정에 축하드린다.   여수대망론   2016-12-04   2318
1879
  구여수시 13만3천명선 붕괴에 이어 라선거구 2만9천명선 붕괴 전망.   인구생각   2016-12-04   1805
1878
  질타)우리 호남이 거지더냐? 두번 다시 누리로열차 탈 생각 절대 않겠다.   누리로타지말자   2016-12-04   1523
1877
  펌)광양보건대가 아니라 이화여대야말로 퇴출될×의 대학이다.   안티이대   2016-12-03   1553
1876
  고속도로 건설에 반대를 했던 사람들은 여수를 팔아먹은 역적이 아니고서 무엇이냐?   헬수반도   2016-11-27   1964
1875
  이땅에 지역발전에 가로막는 자들은 반드시 심판해야 한다.   지수주의   2016-11-21   2242
1874
  펌)조속히 돌산중앙중을 우두택지로 이전을 강력히 촉구한다.   빨랑~!   2016-11-15   1811
1873
  여수지역주권 복권120주년을 앞두며 순천부항쟁비, 해주오씨증오비를 조속히 설치를~!   남해제일문   2016-11-14   1775
1872
  팔영적금대교에서 유탁대교나 송희립대교로 절충하라   절충안   2016-10-19   2280
1871
  화양면 장수리 학생의 집(여수교육지원청 소관 수련원 시설)매각에 따른 대금 일부 주민환원해야~   동성산/화양장수   2016-06-07   3532
1870
  여수시는 율촌면과 삼일동에 진 빚을 갚아야 할 의무가 있다.   인구생각   2016-03-06   4496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여수시 도원로 22(학동 67-18번지 3층) 남해안신문 | Tel (061)692-2100 | Fax (061)692-2700
등록번호 : 전남 다 00190 주간 | 등록일 : 2004. 01. 19 | 편집·정보책임자 서선택 편집위원장
Copyright 2004 남해안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hanews.com